> 농원상품 > 분양계약서
분양자 사과광덕농원을 “갑”이라 하고, 분양을 받는 자를 “을” 이라 하여 다음과 같이 분양계약을 체결한다.

제1조 과수 분양 프로그램의 목적
사과광덕농원의 과수 분양 프로그램은 자라는 세대의 체험을 통한 자연 사랑과 건강한 심신을 길러주는 데 있다.

제2조 과수 분양의 범위
사과광덕농원에서 “갑”이 정한 구역에 한한다.

제3조 분양 과수의 소유권
분양 과수의 소유권은 “갑”에게 있고 “을”은 분양 기간에 한하여 그 수확 과일에 대한 소유권만을 갖는다.

제4조 분양 기간
분양 기간은 1년을 원칙으로 하며, 분양 계약이 성립된 때로부터 분양 받은 나무에서 과일 수확을 완료한 때까지로 한다.

제5조 분양 단위
분양 단위는 과수 1주를 기준으로 한다.

제6조 분양 신청
“갑”은 사과광덕농원 홈페이지(www.applekd.com)에 분양 과수의 품종 명, 총 분양주 수, 주당 평균 예상 수확량 및 분양가 등의 내용을 포함하는 분양 공고를 하고 “을”은 홈페이지에 회원가입 후 분양 신청함을 원칙으로 한다.

제7조 분양 대금의 납입 및 계약의 성립
① “을”이 분양계약서에 동의하고, 분양신청을 한 날로부터 3일 이내에 “갑”이 정한 지정계좌에 분양 대금을 납입한 경우에 계약이 성립된다. 단, 카드결제 및 계좌 이체 시에는 결제 후 바로 계약이 성립된다.
② “갑”은 “을”의 분양대금 납입 확인 후 분양 주 수, 과수의 번호, 명찰을 단 분양 과수의 사진 등의 내용을 포함하여 분양계약 성립 결과를 통보한다.
③ 분양계약의 성립 통보는 홈페이지 회원 가입 시 기재한 e-mail 주소로 통보함을 원칙으로 하며, 홈페이지의 분양회원 관리 메뉴에 공지하거나, 서신을 이용할 수도 있다.
④ 분양 과수의 지정은 지정 분양구역 안에서 “갑”이 임의로 결정한다.

제8조 분양 후의 관리
① “갑”은 분양된 나무에 대하여 “을”이 알아볼 수 있도록 명찰을 달아 준다.
② 과일 생산에 관련된 제반 사항은 사과광덕농원 기본 관리프로그램을 적용, “갑”이 관리한다.
③ “갑”은 분양 과수의 관리 및 생육 상황 등을 월 1회 홈페이지에 공지한다.
④ “을”은 적화기, 적과기, 적엽기, 수확기 등 “갑”이 정한 시기에 한해서 “갑”의 지도하에 분양 받은 과수에 대한 해당 작업을 체험할 수 있다. 각각의 체험 시기는 “갑”이 홈페이지에 공고한다.
⑤ 프로그램 체험을 위해 필요한 교통비 등 “을” 측의 제반 경비는 “을”의 부담이며 식사와 음료 등은 “을”이 각자 지참하여야 한다.
⑥ “을”은 분양 지역의 분양받은 과수에 대해서만 해당 작업을 할 수 있고 과수에 손상을 입히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⑦ “을”은 농원의 다른 과수에 대해서는 어떠한 행위도 할 수 없으며 농원 및 농원 주변의 자연을 훼손하는 어떠한 행위도 해서는 안 된다.

제9조 분양된 과수의 과일 수확
① 분양 과수의 과일 수확은 “갑”이 정한 기간 동안 “을”이 수확, 포장하여 운반해 감을 원칙으로 한다. 단 “을”이 원하는 경우 “을”의 부담으로 “갑”이 택배 배송 서비스를 할 수 있다.
② 포장 상자 및 포장재는 “갑”이 제공할 수 있다.
③ "을"이 원하는 경우에는 “갑”이 대신 수확하여 “갑”의 농산물로 인하여 저온 저장고를 가동할 시에만 보관 후, "을"이 필요한 시기에 배송할 수 있다. 단 보관 기간은 입고 후 25일을 초과할 수 없으며 배송 지역은 “을”이 지정할 수 있으나 일시 배송을 원칙으로 하고 배송료는 "을"의 부담으로 한다.

제10조 특이사항
6조의 분양 대상 과수 1주당 평균 예상 수확량은 천재지변이나 그로 인한 병충해에 의해 달라질 수 있으며 “갑”이 고의나 현저한 부주의로 과수를 돌보지 않아서 발생한 수확량 감소가 아닌 이상 수확량에 대한 이의는 제기할 수 없다.

제11조 중도 해약
분양된 과수는 계약 직후부터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본 계약 체결 후 중도 해약은 계약일로부터 30일 이내에만 가능하며 30일을 초과한 경우에는 중도해약을 할 수 없다.

제12조 계약 이행
“갑”과 “을”은 신의성실의 원칙에 의해 본 계약 내용을 이행한다.

제13조 기타
본 계약 사항 중 규정되지 않은 사항에 대하여 이의가 있을 때에는 사회통념을 준용하고, 계약의 일반 원칙에 입각하여 쌍방 합의 하에 결정한다.
 
현재접속자 :
오늘접속자 : 50
전체접속자 : 216,614